블로그

Johnson & Johnson, 두 번째 사기성 파산 청구 시도

파산 신청을 위한 청원 서류Johnson & Johnson (J&J) have attempted, for the second time, to resolve talc lawsuits by having and subsidiary file for Chapter 11. This fraud is “designed to deny plaintiffs just compensation.”

J&J는 1월 항소법원이 소송 해결을 위한 첫 번째 시도를 거부했지만 이를 거부했습니다. 자회사는 첫 번째 파산 시도가 법원에서 기각된 지 2시간 후에 11장을 다시 신청했습니다. 일부 변호사들은 J&J의 제11장 불법 남용을 “미국 역사상 최대 규모의 의도적 사기 양도”라고 불렀습니다.

Chapter 11을 허위로 제출하려는 J&J의 첫 번째 시도는 Texas Two Step 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필라델피아에 있는 미국 제3순회항소법원은 J&J의 자회사가 재정적 어려움을 겪고 있지 않았기 때문에 파산 보호를 받을 정당한 청구권이 없었다는 이유로 2단계 전술을 기각했습니다.

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