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공공 주택 거주자는 석면 노출 위험에 처할 수 있습니다.

People living in public housing face many challenges, from the negative view many people have of those who live in public housing, to the risks of crime and other dangers that may be present in public housing throughout California. Asbestos and mesothelioma might not seem as concern worthy of much attention for residents, but a story from KQED in San Francisco points out that maybe it should be.

샌프란시스코 주택청(San Francisco Housing Authority)은 도시 곳곳에 31,000명의 주민을 수용하고 있습니다. 당연히 속성에 문제가 있습니다. 미국에서는 공공주택이 오랫동안 문제가 되어 왔습니다. 1950년대와 1960년대에 많은 "빈민가"를 청소하고 집중적인 공공 주택 개발을 목격한 "도시 재개발" 운동의 일환으로 많은 주택이 건설되었습니다.

그 기간은 아마도 건축 및 건설 자재에 석면 함유 제품을 사용하는 최고 시기였을 것입니다. 이는 수천 개의 부동산에 석면 바닥재, 천장재, 단열재, 배관재가 포함되어 있음을 의미합니다.

공공 주택 당국은 자금 및 기타 자원이 부족한 경우가 많으며, 그들이 감독하는 부동산은 유지 관리가 제대로 되지 않는 경우가 많습니다. 위험은 석면 재료가 마모되고 찢어져 위험한 석면 섬유가 공기 중으로 퍼져 거주자가 흡입할 수 있다는 것입니다.

이야기 속의 한 여성은 자신이 창고로 사용하고 싶었던 다락방에 석면 제조업체의 이름이 표시된 문이 있는 것을 발견한 이야기를 들려줍니다. 지붕에서 단열재 더미가 떨어진 것으로 보이는 것이 있었고 그녀는 2008년에 검사를 요청했습니다. 그녀는 올해 봄에 기사가 방송된 후에도 여전히 당국의 누군가가 그것을 검사하기를 기다리고 있었습니다.

이러한 상황은 주민들에게 석면 노출로 이어질 수 있으며, 20~30년 후에는 중피종과 같은 치명적인 암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출처: KQED, "빈대와 석면: 샌프란시스코 공공 주택 거주자의 오디세이", Joshua Johnson, 2013년 6월 4일

공유